"대전메이커교육 2센터 추가 구축한다." 선도학교도 확대 운영.- 대전교육청
"대전메이커교육 2센터 추가 구축한다." 선도학교도 확대 운영.- 대전교육청
  • 정회선
  • 승인 2019.02.07 1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이커교육의 중심 목표는 학생의 미래사회역량을 키워주는 데 있습니다. 이를 위해 메이커교육이 학교 현장에 조기 정착되고, 확산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입니다.”(대전교육청 고유빈 과학직업정보과장)

대전광역시교육청(교육감 설동호)은 2019년 창의·융합 메이커 교육 운영 계획을 수립하고, 메이커교육에 대한 교육 수요 증가로 대전교육정보원에 대전메이커교육 제2센터를 추가 구축하고, 메이커교육 선도학교를 확대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대전메이커교육센터 본격 출항 10.26
대전메이커교육 제1센터 본격 출범 후 작업실을 방문한 설동호 교육감(2018.10.26 사진=대전교육청)

지난해 대전메이커교육 제1센터에서는 중학교 27개교, 1,247명의 학생들이 하드웨어 중심, 공작(기계·전자) 메이커교육을 실시하여 96.5%의 높은 만족도를 나타내었으나, 메이커교육 수요에 비해 메이커교육 인프라가 부족하여, 올해에는 대전 교육정보원에 소프트웨어 중심, 정보·융합형 메이커교육 센터를 추가 구축하고 하반기에 본격 운영하기로 하였다.

제1메이커교육센터는 창의력과 문제해결력을 향상시킬 수 있는 프로젝트형 프로그램을 개발·운영할 예정이며, 제2센터에서는 정보, 소프트웨어를 활용한 융합형 메이커교육 프로그램을 개발·운영 할 계획이다.

또한, 메이커 스페이스 구성을 통한 메이커교육 활성화를 위하여 신규 선도학교 7교를 추가 선발하여 총 13개의 선도학교를 운영하기로 하였으며, 지속적인 메이커교육 확산·보급을 위하여 2018년에 선정된 선도학교에도 메이커교육 운영비를 지속적으로 지원하기로 하였다.

올해 선정되는 메이커교육 선도학교는 전년도 선도학교의 운영 경험과 노하우를 가진 컨설팅단의 도움으로 메이커 스페이스 환경구축, 장비 구성 및 사용법, 교수학습 프로그램 개발 등 운영 전반에 대한 컨설팅을 4월중에 실시하기로 하여 선도학교의 프로젝트가 정교화 되도록 도울 예정이다.

올해 하반기에는 다양한 메이커교육과정과 메이커공동체 문화 조성을 위하여 선도학교 및 대전메이커교육센터 운영 결과에 대한 프로그램 등을 공유하는 대전 메이커교육 상상나눔 콘서트를 실시 할 계획이라 밝혔다.


애독자 메이커님의 활동과 행사를 이미지와 함께 메이커뉴스에 알려주십시오. 어떠한 메이커 소식도 소중하게 다루겠습니다. 
ⓔ editor.makernews@gmail.com 페이스북메시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