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까지 메이커교육에 60억 투자- 충남교육청
2022년까지 메이커교육에 60억 투자- 충남교육청
  • 조승일
  • 승인 2019.03.13 1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개 시군 교육지원청 단위에 메이커교육센터 구축에 23억 투입

도내 전 지역에 메이커교육 기반을 마련함으로써 미래사회가 요구하는 창의융합형 인재 육성에 박차를 가해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걸맞은 새로운 교육과정을 정립하겠습니다.” (충남교육청 전종현 미래인재과장)

2018년 태안에서 열린 충남 학생메키커페스티벌 모습(사진=충남도교육청)
2018년 태안에서 열린 충남 학생 메이커 페스티벌 모습(사진=충남도교육청)

충남도 교육청이 오는 2022년까지 60억원을 들여 ‘충남형 메이커교육’을 추진하는 메이커교육 중장기 종합계획을 13일 발표했다.

기술혁명이 우리 생활 전반을 지배하는 4차 산업혁명시대에 필요한 덕목들이어서 최근 메이커교육은 중요한 교육과정으로 부각되고 있다.

충남형 메이커교육은 메이커교육 환경 구축, 프로그램 개발 활용, 교육 역량 강화, 공유와 나눔 문화 확산 등 4개 영역 31개 중점 과제를 추진하게 된다.

도교육청은 도내 14개 시군에 교육지원청 단위의 메이커교육센터를 구축하는 데 23억 원을 투입한다.

메이커교육센터는 마을교육공동체와 함께 지역의 특성을 반영한 메이커교육을 추진하며, 찾아오고 찾아가는 메이커교실과 교육 공동체 모두가 함께하는 협업적 창작 공간으로 구성된다.

충남형 메이커교육의 모델을 개발하고 일반화하기 위해서 2021년까지 충남 메이커학교 50곳을 운영하고 약 6억 원 가량 지원할 예정이며 교과교육연구회를 중심으로 교육과정 속에서 메이커교육 요소를 결합할 수 있는 자료도 개발·보급키로 했다.


애독자 메이커님의 활동과 행사를 이미지와 함께 메이커뉴스에 알려주십시오. 어떠한 메이커 소식도 소중하게 다루겠습니다.
editor.makernews@gmail.com 페이스북메시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