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모비스, 150여 명 직원들 코딩 실력 겨뤄
현대모비스, 150여 명 직원들 코딩 실력 겨뤄
  • 조승일
  • 승인 2019.06.26 15: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프트웨어 알고리즘 경진대회’ 개최

"소프트웨어 중심으로 자동차 산업 생태계가 변화하면서 임직원들의 창의적인 SW 개발 문화 확산을 위해 경진대회를 열었으며 앞으로도 교육제도 신설, 전문인력 확충, 글로벌 거점과 협업 등을 통해 시너지를 낼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입니다." (현대모비스 정해교 연구지원실장)

지난 25일 경기도 용인 현대모비스 기술연구소에 위치한 모비스 소프트웨어 아카데미에서 열린 ‘SW 알고리즘 경진대회’ 결선에 진출한 직원들이 주어진 과제를 해결하기 위해 코딩작업을 수행하고 있다. (사진=현대모비스)
지난 25일 경기도 용인 현대모비스 기술연구소에 위치한 모비스 소프트웨어 아카데미에서 열린 ‘SW 알고리즘 경진대회’ 결선에 진출한 직원들이 주어진 과제를 해결하기 위해 코딩작업을 수행하고 있다. (사진=현대모비스)

현대모비스는 경기도 용인 기술연구소에 위치한 SW 전용 교육센터에서 150여명의 직원들이 참가한 '소프트웨어 알고리즘 경진대회'를 열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대회는 올해 처음 실시한 것으로 미래차 소프트웨어 개발을 목적으로 임직원들의 자유롭고 창의적인 마인드를 유도하기 위해 실시했다.

경진대회에는 현대모비스 기술연구소 연구원 외에도 일반 사무직과 해외법인 소속 직원들에 이르는 총 150여 명의 직원들이 예선에 참가할 만큼 반응이 좋았다.

이 대회는 정해진 시간 내 코딩기술을 활용해 과제를 해결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지난 25일 개최된 최종 결선에 참가한 20여 명의 직원들은 국제 프로그래밍 대회 표준을 바탕으로 총 3가지 종류의 컴퓨터 언어를 자유롭게 선택해 코딩 실력을 겨뤘다.

현대모비스는 지난해 소프트웨어 중심 회사로 변화를 선언하며, 오는 2025년까지 현재 1000여 명 수준인 소프트웨어 설계인력을 4,000여 명으로 확충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현대모비스는 연구원들을 고급 소프트웨어 전문인력으로 육성해 자율주행·커넥티비티 등 미래차 시장의 경쟁력을 높여나갈 방침이다.


 애독자 메이커님의 활동과 행사를 이미지와 함께 메이커뉴스에 알려주십시오. 어떠한 메이커 소식도 소중하게 다루겠습니다.
editor.makernews@gmail.com 페이스북메시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