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허청, 22~23일 유성호텔에서 '2019 발명교육 컨퍼런스' 개최
특허청, 22~23일 유성호텔에서 '2019 발명교육 컨퍼런스' 개최
  • 강태준
  • 승인 2019.11.24 0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민국의 미래를 책임질 창의·융합형 인재 양성을 위하여 발명교육의 중요성을 논하는 것은 매우 의미있는 일입니다. 앞으로 미래 발명교육 확산을 위하여 전국 시도 교육청과 지속적으로 논의하겠습니다.”(특허청 박호형 산업재산정책국장)

특허청(청장 박원주)은 창의·융합형 인재 양성을 위하여 최신 발명교육 정보를 공유하고, 우수 사례 확산의 장을 마련하고자 22일부터 23일 양일간 대전 유성호텔에서 '2019 발명교육 컨퍼런스'를 열었다.

발명교육 관계자와 교원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이번 행사에서는 황철주 대표(㈜주성엔지니어링)의 기조강연(발명을 통한 차세대 혁신가로 성장하기)을 시작으로 발명교육 우수 사례 강연, 발명교육 관계자 분과협의회 및 시상식 등이 진행됐다.

특히, 분과별 회의 중 하나로 개최하는 ‘발명교육 정책협의회’에서는 교육취약계층(도서벽지·낙도, 지역아동센터 등)에게도 발명교육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하여 내년부터 신규로 추진하는 ‘찾아가는 발명체험교실 운영’에 대한 시·도 교육청 장학관(사)와 심도있는 논의가 이루졌다.

더불어, ‘2019 발명교육대상’에서 국가지식재산위원장상을 수상한 배은식 교사(충남기계공업고등학교)가 ‘트리즈(TRIZ)를 활용한 창의적 문제해결’에 대한 사례를 공유하고, ‘2019 전국교원발명연구대회*’ 1등급 수상자 김루리 교사(인천예송유치원)의 ‘놀이와 발명이 함께하는 메이커 활동 프로그램을 통한 유아 창의성 역량 강화’ 방안에 대한 강의가 마련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