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벤처기업 34곳, 'CES 2020'서 ‘혁신상 수상
중소벤처기업 34곳, 'CES 2020'서 ‘혁신상 수상
  • 강태준
  • 승인 2020.01.21 1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4개 수상기업 모두 중기벤처부 지원사업 수혜기업

중소벤처기업부와 창업진흥원은 세계 최대 규모의 가전·정보기술전시회 '2020 CES'에서 국내 중소·벤처기업 34개가 혁신상을 수상했다고 21일 밝혔다.

올해 CES는 지난 7일(현지시간)부터 10일까지 미국 라스베가스에서 열렸다. 행사 주최 측은 헬스케어, 로봇 등 28개 분야에서 464개 제품에 대해 혁신상 수상기업으로 발표했다. 국내 기업은 101개 제품, 44개 기업이 혁신상을 수상했다.

기업 수는 중소·벤처기업(34개), 대기업(6개), 중견기업(2개), 대학교(2개) 순이었다. 이 중 스타트업을 포함한 중소·벤처기업은 전체의 약 77%로 높은 비중을 차지했다. 수상기업 가운데 창업한지 7년이 되' 않은 스타트업이 24개 업체로 조사됐다.

특히 이번에 수상한 중소·벤처기업 34개 모두가 중기부 지원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민관공동창업자 발굴육성사업, 창업도약패키지사업, 수출바우처사업 등에 참여한 기업들이다. 사물인터넷(IoT) 기반 모듈형 스마트팜 업체 '엔씽', 박테리아 검출 IoT 센서 개발업체 '더웨이브톡' 등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차정훈 중기부 창업벤처혁신실장은 "CES 혁신상을 수상한 기업 뿐 아니라 우수한 기술 스타트업이 성공할 수 있는 비결은 꾸준한 기다림과 끊임없는 혁신"이라며 "향후 유망 스타트업이 글로벌 시장에서 활약할 수 있도록 중기부 또한 지속적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