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부, 기술지주사 기업 육성에 3년간 총 30억 지원
중기부, 기술지주사 기업 육성에 3년간 총 30억 지원
  • 이성주 기자
  • 승인 2020.02.05 0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학-출연연, 기술지주사 자회사 R&D 지원사업 첫 시행

"우수한 공공연구성과물은 높은 사업화 성공률과 고성장의 밑거름이 되는 만큼 기술지주사 자회사가 유망 중소벤처기업으로의 성장을 위해 적극 지원하겠습니다." (중기벤처부 원영준 기술혁신정책관)

대학과 정부출연연구소의 기술지주사 자회사에 대한 기술개발을 지원하는 사업이 처음으로 시행된다.

중소벤처기업부는 공공연구성과를 활용한 신산업분야 기술이전 및 사업화 확대를 위해 대학과 출연(연)의 기술지주사 자회사에 대한 기술개발을 특화해 지원한다고 5일 밝혔다. 

이를 통해 기술지주사가 공공기술사업화 전담조직 및 인프라를 활용한 판로개척, 투자와 융자 연계 등 자회사 성장을 지원하고, 자회사는 R&D에 집중함으로써 높은 사업화 성공률과 신규 일자리를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기술지주사 운영체계(그림=중기부)
기술지주사 운영체계(그림=중기부)

중기부는 신규로 10개 내외 컨소시엄을 선정하고, 컨소시엄별로 매년 10억원씩 3년간 총 30억원 규모를 지원할 계획이다. 이중 서울·경기·인천을 제외한 비수도권에 70% 내외를 배정할 방침이다. 

신청대상은 관련 법령에 근거한 기술지주사 및 자회사 컨소시엄이다. 신청기간은 다음달 10일까지로 희망 컨소시엄은 중기부 기술개발사업종합관리시스템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중기부는 사업의 목적, 체계, 선정절차 등 세부사항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해 기술지주사(자회사) 등을 대상으로 설명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아울러 매년 점검을 통해 과제의 계속 여부를 확인하고, 향후 사업의 성과에 따라 지원 규모도 탄력 적용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