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형 스마트 포용도시 조성에 힘 합치기로
대전형 스마트 포용도시 조성에 힘 합치기로
  • 메이커뉴스
  • 승인 2020.03.10 18: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 한국전자통신연구원, ㈜CMB 협약 체결 기술지원, 정책 홍보 협력

“이번 협약을 통해 스마트시티 챌린지 사업과 연계해 도시에서 해결해야 할 숙제들을 하나 둘 해결해 나가도록 노력하겠습니다. 혁신적인 대전 특화형 스마트 도시를 조성해 스마트시티의 우수성을 글로벌 시장에 널리 알리고, 지역기업들이 해외시장에 진출할 수 있는 좋은 기회를 만들어 나갑시다.”(허태정 대전시장)

대전시와 한국전자통신연구원, ㈜CMB가 ‘대전형 스마트 포용도시’ 조성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대전시는 9일 오후 2시 시청 중회의실에서 한국전자통신연구원, ㈜CMB와 대전형 스마트 포용도시 조성을 위한 상호협력 협약을 체결했다.

시청 중회의실에서 대전형 스마트 포용도시 조성을 위한 상호협력 협약을 체결하고 있는 대전시, 한국전자통신연구원, ㈜CMB 관계자들(사진=대전시) 

이날 협약에는 허태정 대전시장과 김명준 한국전자통신연구원장, 김태율 ㈜CMB 대표이사가 참석해 협약서에 서명했다.

이날 협약에 따라 한국전자통신연구원이 스마트시티 관련 솔루션(제품)을 개발하면, 대전시는 이를 테스트하고 적용해 시민들에게 서비스하고, ㈜CMB는 정보소외지역에 무료 와이파이를 구축하고, 이를 대내·외에 널리 홍보하게 된다.

지난 2월 국토교통부가 공모한 스마트시티 챌린지 사업에 최종 선정됨에 따라 총 250억 원 규모의 사업이 진행될 예정이어서 대전시의 스마트시티 조성은 더욱 탄력을 받게 될 전망이다.

지역의 관련 기업들도 스마트시티 챌린지 사업을 통해 성장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

한편, 2022년에는 ‘지속가능한 스마트시티’를 주제로 140개 국 1,000여 개 지방정부가 참여하는 세계지방정부연합총회가 대전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