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의 병원들, 방역 위해 3D프린팅 보안경 사용
중국의 병원들, 방역 위해 3D프린팅 보안경 사용
  • 조승일
  • 승인 2020.03.18 23: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플래시포지 3D프린터 사용

중국의 안전장비 제조 기업이 3D프린팅 보안경을 제조하는 데 플래시포지(Flashforge) 3D프린터 가이더2(Guider 2) 200대를 사용했다.

(이미지=플래시포지)

3D프린팅 보안경 일일 생산량은 600개에서 2000개로 증가할 예정이며 이후 양산이 시작되면 코로나19 예방과 일부 의료장비 부족 문제를 해소해 줄 것으로 기대한다.

코로나19 발생 이후 중국 내 모든 산업이 감염병과 싸우는 데 동참하고 있다. 최전선에 배치된 의료진들이 가장 필요로 하면서 부족한 품목은 의료용 방호복, 마스크 및 보안경이다. 공급 부족이 항상 큰 문제로, 특히 보안경의 경우 생산량이 적고 기존의 제작 방식으로는 생산 확대가 어려우며 제조 시간이 오래 걸리기 때문에 수요량을 따라갈 수 없었다.

이 기업의 R&D 팀은 3D프린팅 기술을 사용해 153시간 내에 제품 설계, 개발 및 제품 제작에 성공해 마침내 3D프린팅 보안경 양산을 현실화했다. 3D프린팅 보안경은 가볍고 착용이 쉬우며 밀봉이 뛰어나 오랜 시간 김 서림이 발생하지 않는다.

회사 대표는 “3D프린팅 보안경은 설계 주기가 짧고 3D 프린팅 기술을 이용해 기존의 방식보다 확장성이 높다”고 말했다.

이 기업은 보호장비 전문 제조업체로서 3D프린터 설비를 진행할 때 면밀히 검토하였다. 대량 프린팅, 프린팅의 장기적인 안정성, 높은 정확도 등이 주 검토 대상이었다. 많은 3D 프린팅 브랜드들을 비교 검토한 끝에 이 업체는 플래시포지 가이더2를 선택했다. 현재 200대의 플래시포지 가이더2가 생산에 사용되고 있다. 수백대의 프린터가 동시에 작동을 개시하는 것은 정말 놀라운 일이다.

이 기업은 제품 출시에 앞서 5000개 이상의 3D프린팅 보안경을 병원에 기부했다. 또한 생산량을 늘려 보안경 부족 문제를 완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향후 수요에 따라 보안경 일일 생산량을 최대 1만개까지 확대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