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텍 허규리·김보광 학생, '시각장애인을 위한 가정용 초기진압 소화기'로 캡스톤디자인 대회 최우수상 수상
코리아텍 허규리·김보광 학생, '시각장애인을 위한 가정용 초기진압 소화기'로 캡스톤디자인 대회 최우수상 수상
  • 이성주 기자
  • 승인 2018.11.15 1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0도 이상 열기가 적외선 온도센서에서 감지하면 아두이노를 써서 소리로 사용자에게 피드백

코리아텍(총장 김기영) 학생들이 11월 7일(수)~9일(금) 부산 백스코에서 열린 ‘2018 산학협력 엑스포’에서 9월 열린 ‘2018 캡스톤디자인 경진대회’ 출품작으로 최우수상(산학협동재단이사장상)을 수상하고 상금 100만원을 받았다.

‘시각장애인을 위한 가정용 초기진압 소화기’로 최우수상을 받은 허규리·김보광(4학년)

교육부 주관으로 열렸던 2018 캡스톤디자인 경진대회에는 전국 55개 대학에서 약 100여 개 팀이 참가했으며, 코리아텍 디자인공학과 허규리·김보광(4학년) 학생이 출품한 ‘시각장애인을 위한 가정용 초기진압 소화기’가 최우수상을 받게 된 것이다.

이 작품은 소화기 사용을 트리거 형식으로 편리하게 하고, 소화기 사용시 안전핀이 자연스럽게 빠지게 하며, 점자로 사용법을 안내하는 등 시각장애인에 적합하게 사용성을 개선했다.

또한 90도 이상 열기가 적외선 온도센서에서 감지하면 아두이노를 써서 소리로 사용자에게 피드백을 주어 대피를 원활히 할 수 있게 했다.

학생들은 2017 겨울 발생한 밀양화재참사, 제천화재사고 등은 각종 재난에서 안전을 보장받지 못한 약자에 대한 관심을 불러일으켰는데, 시각장애인이 화재 재난 시 소화기 사용을 원활히 할 수 있게 디자인을 했다고 작품 기획의 배경을 밝혔다.

한편 ‘2018 산학협력 엑스포’에서는 코리아텍 산학협력단 김주엽 본부장이 산학협력분야 발전에 이바지한 공로로 유공자 표창인 교육부장관상을 받았다.


애독자 메이커들의 활동과 행사를 이미지와 함께 메이커뉴스에 알려주십시오. 어떠한 메이커 소식도 소중하게 다루겠습니다. 
ⓔ editor.makernews@gmail.com 페이스북메시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