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선정 메이커 스페이스 본격 가동 박차, 53개소(82%) 운영 개시- 중소벤처기업부
2018년 선정 메이커 스페이스 본격 가동 박차, 53개소(82%) 운영 개시- 중소벤처기업부
  • 이성주 기자
  • 승인 2019.01.07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간과 비용이 상대적으로 많이 소요되는 제조창업에 대해서는 특화된 지원 프로세스를 갖춰나갈 계획입니다. 우수한 제조기반 스타트업이 나올 수 있도록 메이커 스페이스를 통한 지원을 확대해 나가겠습니다.”(변태섭 중소벤처기업부 창업진흥정책관)

중소벤처기업부(장관 홍종학)는 ’18년도 235억을 투입해 메이커 스페이스 65개소(전문랩 5개, 일반랩 60개)를 구축‧조성했고 올해에도 60여 곳을 추가로 조성한다고 밝혔다.

이는 ‘제조업 부흥 추진(국정과제)’를 위한 메이커 스페이스 확대 방안(경제관계장관회의, ’17.11.2)의 일환으로 추진하고 있는 것으로, ’22년까지 전국에 350여 개의 메이커 스페이스를 조성할 예정이다.

2018년에 추진한 메이커 스페이스는 지원 기능에 따라 일반형과 전문형으로 구분돼, 야간 및 주말시간 개방 등 탄력적으로 공간을 운영하고 있다.

전문랩(5개소)은 시제품 제작부터 양산까지 지원함으로써 상대적으로 부족한 제조창업 인프라를 보완하고, 기존 창업 인프라(창조경제혁신센터, 창업보육센터, TP 등)와 연계‧협업하여 사업화를 지원한다.

전문랩 주요선정기관 및 추진내용

- ㈜엔피프틴 : 디지털 대장간 운영 노하우를 바탕으로 우수 아이디어 발굴에서 시제품 제작․양산까지 일괄 지원 (’18.12.1 개소)
- 서울산업진흥원 : 서울 금천구 산업단지를 기반으로 지역 중소기업과 연계한 청년 제조창업과 기업의 제조혁신 촉진 (’19.2.8 개소 예정)
- 전남대학교 산학협력단 : 호남 및 제주권 메이커 문화 확산과 전문메이커 시제품 제작을 통한 사업화 프로그램 운영 (’19.1.28 개소 예정)
- 고려대학교 산학협력단 : 안암동 창업문화 캠퍼스타운과 연계한 다양한 메이커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산학협력 모델 구현 (’19.1.31 개소예정)
- 경북대학교 산학협력단 : 동대구벤처밸리 입지 장점과 크리에이티브팩토리 운영 노하우를 바탕으로 전문메이커 양성 (’18.8.1 개소)

일반랩(60개소)은 일반 국민을 대상으로 메이커 입문 교육, 창작 활동 체험 프로그램 등을 제공하여 메이커활동의 저변을 확대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일반랩 주요선정기관 및 추진내용

- ㈜로보티즈 : 로봇 메이커 문화 확산을 위한 로봇 특화 메이커 프로그램 운영 (’18.11.2 개소)
- 도하시하 주식회사 : 플라스틱 업사이클링 중심으로 시제품 제작 프로그램 및 창작 체험 프로그램 운영 (’18.10.1 개소)
- ㈜릴리쿰 : 과학, 기술, 예술분야 메이커 활동 체험을 위한 프로그램 제공 (’18.10.13 개소)
- 글룩 : 홍대 지역 장점을 활용한 디자인 중심의 3D 프린팅 창작 프로그램 및 시장 진입(플리마켓 등) 지원 (’18.11.22 개소)
- 시흥산업진흥원 : 시흥산업진흥원과 한국산업기술대 프로그램 연계를 통한 메이커 활동 및 창업지원 프로그램 운영 (’18.11.27 개소)
- 모두의연구소 : 가산/구로디지털단지 중심의 인공지능 특화형 프로그램 운영 (’18.12.1 개소)
- 아토플래닛 : 생활밀착형 DIY 아이템 제작 등을 통한 공작워크숍 및 아카데미 운영 (’18.11.27 개소)
- ㈜수학사랑 : 경력단절여성의 창업과 일자리 창출을 위해 ‘수학’을 테마로 한 메이커 프로그램 운영(’18.10.10 개소)

’19년도에는 285억을 투입하여 메이커 스페이스 60여 곳을 추가 선정하고 메이커 운동의 확산을 중점 추진한다.

메이커 활동에 대한 지역 간 격차를 해소하고, 보다 많은 국민이 쉽게 아이디어를 구현할 수 있도록 비수도권을 중심으로 메이커 스페이스를 조성할 예정이다.

2018년도 메이커 스페이스 지원 상황은 수도권 30개(전문랩 3, 일반랩 27), 비수도권 35개(전문랩 2, 일반랩 33)였다.

지역 특성을 기반으로 하는 메이커 스페이스별 기능 특화와 권역‧분야별 스페이스간 연계도 강화한다. 또한 사회취약계층, 농‧어촌 지역 등 메이커 활동 소외 지역‧계층의 지원도 확대하여 메이커 활동의 사각지대를 해소한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국민 누구나 인근의 메이커 스페이스를 비교·검색하고, 필요한 장비나 교육 프로그램 등을 예약할 수 있는 온라인 통합 플랫폼 메이커올(makeall.com)도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

특히 메이커 스페이스 사용자의 만족도 평가 등을 기반으로 우수 메이커 스페이스가 상단에 노출될 수 있도록 하고, 이용자가 우수 메이커를 추천하는 코너를 마련하는 등 수요자 평가기반 시스템을 도입했다.

중기부에서 지원·조성하여 운영하는 65개 메이커 스페이스를 시작으로, ICT-디바이스랩, 무한상상실 등 타 부처 지원으로 조성·운영중인 공간, 민간에서 운영하는 공간 등의 정보도 지속적으로 확충해, 전 부처 통합 플랫폼으로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다.

 


애독자 메이커님의 활동과 행사를 이미지와 함께 메이커뉴스에 알려주십시오. 어떠한 메이커 소식도 소중하게 다루겠습니다. 
ⓔ editor.makernews@gmail.com 페이스북메시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